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
사이트 맛집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비즈니스키워드
최종편집일 : 2014-05-07 (수)
 뉴스 홈 > 공주시 > 행정/정치
꽃이 적게 핀 사과원, 열매 솎는 시기 늦춰야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2014-05-07 16:27]
농촌진흥청은 올해 사과 개화량이 지난해에 비해 다소 부족한 것으로 조사돼 결실량 확보를 위해 농가에서는 적과시기를 다소 늦추거나 분산 실시할 것을 당부했다.

농촌진흥청 사과시험장에서 사과 주산지의 개화량을 조사한 결과, 지난해에 비해 평균 20% 정도 적었으며 농가 간 차이가 매우 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개화량의 부족 원인은 지난해의 과다 착과, 7∼8월의 고온, 조기낙엽, 질소 과다 사용 등인 것으로 보이며 이로 인해 수세가 강해진 과수원이거나 수세가 매우 약한 과수원에서 개화량이 부족한 경향을 보였다.

개화량이 많이 부족한 과수원에서 평년과 같이 꽃과 열매를 솎을 경우 적정 이하의 착과로, 나무가 과도하게 자라며 착색도 나빠지고 내년에도 꽃눈이 부족해질 우려가 있다.

개화량이 적은 과원에서는 액화라도 결실을 시키고, 적과 시기는 다소 늦춰 나무가 과도하게 웃자라는 것을 방지해야 한다. 또한 6월 상순경부터 가지를 수평으로 유인하고 질소 비료의 시용은 줄여야 한다.

또한 웃자란 가지는 발생초기에 솎아주어 햇빛이 잘 들어가도록 해야 다음해 꽃눈분화가 촉진되어 개화량 확보가 가능하다.

농촌진흥청 사과시험장 권헌중 연구관은 “개화량을 조사해보니 농가마다 편차가 있는데 심한 농가에서는 지난해에 비해 50%까지 개화량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라며 “따라서 5월로 접어들면 본격 적과 작업이 실시되기에 개화량이 적은 농가에서는 적과시기를 늦춰야 한다” 라고 강조했다.



공주N 핫 클릭
어버이날 할아버지․할머니 건강하세요
출아기 사용 시 주의사항과 간이 싹기르기 요령
농업인 85.7%, ‘기후변화 체감’
꽃이 적게 핀 사과원, 열매 솎는 시기 늦춰야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자 남았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가장 많이 본 기사 5
종합
    2016 서울교육 희망 메시지 ..
    호두가 대장 건강에 도움이..
    북라이프, 아이의 참을성에..
    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
    회사소개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공주N | ㈜월드N     서울 서초구 효령로 22 (방배동, 멤버스뷰 2층)     대표이사 : 김 두 현
    사업자등록번호 : 210-81-64560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9-서울강북-326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서윤
    Tel : 02-3471-8855     Fex : 02-3471-8901     E-mail : davidkim8080@naver.com
    Copyright© Worldn.co.,Ltd. All right reserved